본문 바로가기
리뷰/캠핑 낚시 레저

감성차박을 위한 캠핑테이블 폴딩박스

by CLARA.OLIVIA miniapple 2021. 7. 6.
728x90
반응형

캠핑족은 전체 인구의 14% 수준으로 현재도 꾸준히 늘고 있습니다. 주요 캠핑장마다 예약은 이미 힘든 지경이라고 하는데요 전문적인 장비를 필요로 하는 캠핑 말고도 비슷한 장르에서 늘어나고 있는 부분이 있으니 바로 차박입니다. 이미 차박 열풍으로 대형 SUV 시장은 전성기를 맞이했고 하반기에도 치열한 경쟁을 예고하고 있습니다. 차크닉을 위해 대형 SUV를 준비했다면 또다시 준비해야 하는 것은 테이블, 차박 텐트, 캠핑의자 등과 여러 가지 용품들이 필요합니다.

킨톤 캄무드 폴딩 박스 캠핑 테이블 63L

전문장비를 필요로 하지 않는 차크닉이라도 그릇, 수저, 먹거리 등을 챙겨야 하는데 따로 챙기기다 보면 다시 부피는 늘게 마련 그래서 최근에는 폴딩 박스 캠핑 테이블의 수요도 늘어나는 추세로, 이 폴딩 박스에는 앞서 말씀드린 다양한 캠핑도구를 수납할 수 있어 공간의 절약도 되고, 그 자체로도 수납은 물론 테이블, 의자, 피크닉 박스 등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어 초보 캠퍼 및 차크닉을 즐기는 사람들에게도 필수 아이템으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킨톤 캄무드 제품 특징

제조사는 칸톤으로 브랜드명도 같습니다 등록은 21년 2월, 폴딩 박스 및 박스 상판을 지원하고 MDF 소재를 사용했습니다 무게는 4.2KG으로 캠핑용품 등을 수납한다면 무게는 좀 나갈 것 같습니다. 특징으로는 전면 개폐 도어로 박스가 포개져도 내용물을 쉽게 꺼낼 수 있으며, 테이블 겸용입니다. 가격은 29,900원(최저가 기준)입니다. 특히 마음에 드는 부분은 차크닉에도 활용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제 마음을 사로 잡았던 사진 입니다.
겨울 차크닉 낭만이 보입니다. 한개로도 이렇게 활용가능 합니다.

제품의 구성

폴딩박스와 상판 테이블이 세트로 구성됩니다. 상판 테이블의 색상과 디테일은 선택이 가능하도록 제공되고 있습니다. 폴딩 박스는 화이트와 블랙에서 선택하면 되겠습니다.

폴딩박스 선택
상판테이블 종류

상판 테이블의 표면재는 내열성, 내마모성이 좋은 LPM으로 측면에 블랙염료가 첨가되어 깔끔한 마무리를 하였습니다. LPM(Lower Pressure Melamine)이란 나무의 섬유질을 추출하여 접착제와 섞어서 열과 압력으로 가공하는 목재인 MDF에 멜라민 수지 소재의 시트지를 표면 가공 처리한 것입니다. 일반 MDF책상에 비해서 마모 및 스크래치 변형에 강합니다.

양문 오픈형으로 편의성 증대

양쪽의 측면방향이 모두 열리기 때문에 수납 시는 물론, 다단으로 적재한 경우에 캠핑용품을 꺼낼 때도 매우 편하게 보입니다. 내부 용량은 63L로 캠핑은 물론, 사무실, 창고, 리빙박스로의 쓸모도 보이고 있습니다. 압축하중은 약 1000KG으로 성인 두 명이 올라가도 괜찮다고 하니 튼튼하게 사용하기 좋습니다.

양문 오픈형
수납공간

조립방법

사용하지 않을때는 박스의 부피를 줄여서 많은 장소를 차지하지 않고도 보관할 수 있습니다. 4단으로 접을 수 있기 때문에 큰 어려움 없이 조립 보관이 가능해 보입니다.

부피를 줄여 보관공강을 많이 차지 하지 않겠습니다.
다단적재는 접었던 폈던 모두 가능합니다.

사용자 평가

948명의 사용자가 리뷰를 작성하였습니다. 이중 97.3%의 사용자가 만족감을 표시하였는데요 튼튼함, 테이블등으로의 사용성도 있으며 침대로 만들어서 사용하는 경우도 보이고 있습니다. 그 외 내부 용량이 넉넉하기 때문에 캠핑은 물론 1인 가구의 이사 박스로 사용하는 경우도 보입니다. 불만인 사항들은 제품 모서리가 깨진 상태로 배송된 경우가 주로 보이고 있으며 포장 착오, 사용감 느껴짐 등의 의견이 보이고 있습니다.

만족도 점수

만족도는 4.8/5점입니다.
전체 리뷰수는 948건입니다. (21년 7월 6일 기준)
5점 829명 / 4점 94명 / 3점 19명 / 2점 4명 / 1점 2명

백분율 비율

5점 87.4% / 4점 9.9% / 3점 2% / 2점 0.4% / 0.2%입니다.

이 내용은 작성자의 의견은 아니며 분석한 키워드로 작성한 내용입니다.
사용한 이미지는 킨톤에서 갈무리하였습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0